상단여백
HOME 교육
경기도교육청, TV조선 ‘김상곤 후보자 측근의 장학사 채용 특혜 의혹’ 보도 반박“규정과 절차에 따라 장학사 선발”
“허위 사실 유포 등에 대해서는 후속 조치 검토할 예정”
조백현 기자 | 승인 2017.06.19 13:49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TV조선에서 보도한 ‘김상곤 후보자 측근의 장학사 채용 특혜 의혹’ 기사와 관련하여 16일 입장을 밝혔다.

TV조선은 지난 15일 김 모 교감의 인터뷰를 통해 “경기도교육청 장학사 공개전형에 원서를 냈지만, ‘사립학교 교감’이란 이유로 접수조차 거부됐다”고 주장했으나 경기도교육청은 “2010년 교육전문직 임용후보자 전형요강에 사립학교 교감은 전문직 응시 자격에 해당되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또한 TV조선이 같은 인터뷰에서 “전교조는 그냥 구두로 장학사로 집어 넣어주고 저는 정식적으로 시험 보고 들어가겠다고 하는데도 안 받아주고 그런 것이죠”라고 한 부분에 대해서는 “2010년 교육전문직 특별전형 교육정책분야 1명 선발에 28명이 신청하여 1차 시험으로 기획능력평가, 논술평가를 실시하였고, 2차 시험에 면접 및 현장평가를 거쳐 절차에 따라 선발했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육전문직원 인사위원회심의를 통과한 전형기준과 시행요강에 의거 공정하고 투명하게 교육전문직원 선발 과정을 실시하고 있다"며 "사실을 왜곡하거나 허위 사실 유포 등에 대해서는 후속 조치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조백현 기자  mail@newstower.co.kr

<저작권자 © 뉴스타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447-800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화서문로 26-2 3층  |  대표전화 : 031)373-8770  |  팩스 : 031)373-8445
등록번호 : 경기, 다01040  |  발행인 : 조백현  |  편집인 : 조백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백현 대표
Copyright © 2017 뉴스타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