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현미·도라지·사과로 환절기 건강 지키세요농진청, 현미채소초밥·도라지맛탕·사과낙지초회 등 조리법 소개
김정희 기자 | 승인 2017.09.25 20:37

농촌진흥청은 소비자에게 우리 농식품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면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달마다 식재료를 선정한다.

농진청은 10월에는 현미, 도라지, 사과를 주재료로 만들 수 있는 가정식 조리법과 대량 소비가 가능한 단체급식용 조리법을 25일 소개했다. 이번 조리법은 제철 식재료와 어울리는 음식조리법으로 누구나 쉽고 빠르게 조리할 수 있게 한 것이 특징이다.

현미는 탄수화물 함량과 에너지양은 낮고 단백질, 지방, 미네랄과 비타민 B 등의 함량은 높은 것이 특징이다. 또 섬유질이 풍부해 장의 운동을 돕고 중금속 등 유해물질을 흡착해 배출하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싹을 틔운 발아현미는 심혈관계 질환에 좋은 감마오리자놀, 신경전달물질인 GABA 등 유용성분의 함량이 증가될 뿐만 아니라 소화흡수율도 높아지는 특성이 있다.

현미를 이용한 조리법으로 현미샐러드, 현미채소초밥, 현미푸딩을 소개했다.

도라지는 예부터 제사에 쓰였던 삼색나물 중 하나로 식용뿐만 아니라, 한약 및 민간요법으로 널리 이용된 약용식품이다. 다량의 식이섬유와 미네랄이 들어 있으며 기침, 가래 제거, 해열, 염증 제거 등에 효과가 있다.

깨끗하게 씻어 껍질을 벗긴 도라지는 잘게 찢어서 소금을 뿌리고 주물러 쓴맛을 뺀 뒤 물에 담가 놓았다가 쓴다. 생채로 무쳐먹거나 가볍게 데쳐서 나물로 먹을 수 있으며, 꿀에 졸여 정과로 이용하거나 고추장에 박아 장아찌로 만들어도 좋다. 조리법으로는 도라지냉채, 도라지맛탕, 도라지불고기를 소개했다.

 사과는 위액 분비를 촉진시켜 소화, 흡수를 돕고 배변기능에 도움을 준다. 칼슘의 배설을 억제하는 칼륨이 많이 들어 있기 때문에 뼈를 튼튼하게 하는 효과도 있다.

특히 사과에 풍부하게 들어있는 비타민 C와 유기산은 피로물질인 젖산을 분해해 지친 몸의 피로 해소와 몸의 활력을 증진키는 효과가 있다. 조리법으로 사과낙지초회, 사과보쌈, 사과참나물무침, 사과비빔밥을 소개했다.

10월의 식재료와 관련한 상세 내용은 농진청 농업기술포털 ‘농사로’(http://www.nongsaro.go.kr)에서 볼 수 있다.

‘농사로’에는 선정한 식재료에 대한 유래, 구입요령, 보관 및 손질법, 섭취방법, 영양성분 등에 대해 자세히 설명돼 있다.

아울러 선정된 식재료를 이용해 별미식으로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가정식 조리법 및 단체급식용 조리법도 소개돼 있다.

한귀정 농진청 가공이용과 농업연구관은 “더운 여름 끝에 일교차가 큰 날이 계속되고 있다”면서 “10월의 식재료로 환절기 건강과 맛 두 가지 토끼를 잡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희 기자  mail@newstower.co.kr

<저작권자 © 뉴스타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310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정조로 966(조원동)  |  대표전화 : 010 5414 6723  |  팩스 : 031)373-8445  |   등록번호 : 경기, 아51402
등록일 : 2016.08.09  |  발행인 : 조백현  |  편집인 : 조백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백현 대표   |  이메일 : mail@newstower.co.kr
Copyright © 2022 뉴스타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