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수원
수원시, 시민 주거 실태 조사해 '수원형 주거기준' 만든다25일까지 4000가구 대상으로 '2017 수원시 주거실태 조사'
서지은 기자 | 승인 2017.10.12 13:00

수원시가 시민들의 주거 실태를 상세하게 조사·분석해 ‘수원형 주거기준’을 만든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은 ‘수원형 주거기준’을 설정하고, 맞춤형 주거복지 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12일부터 25일까지 ‘2017년 수원시 주거실태 조사’를 시행한다. 수원시 자체적으로 주거실태를 조사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조사는 전문조사원이 4000가구(주거취약계층 500가구 이상 포함)를 방문해 가구원을 일대일 면접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가구 특성, 주거 환경, 주거비 부담 수준, 주거취약계층 특성, 주거복지 프로그램 수요 등을 파악할 예정이다.

조사대상은 정부가 2015년 ‘인구주택총조사’를 할 때 표본으로 추출한 가구들을 선정했다.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은 “이번 조사로 수원시 주거복지를 위한 기초자료를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수원시 지역 실정에 맞는 ‘수원형 주거기준’을 설정해, 최저 주거기준에 미달하는 가구를 파악하고,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지은 기자  mail@newstower.co.kr

<저작권자 © 뉴스타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447-800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화서문로 26-2 3층  |  대표전화 : 031)373-8770  |  팩스 : 031)373-8445
등록번호 : 경기, 다01040  |  발행인 : 조백현  |  편집인 : 조백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백현 대표
Copyright © 2017 뉴스타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