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2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조선왕릉 편 - 익종으로 추존된 효명세자와 신정왕후 조 씨의 ‘수릉’
정조가 세상을 떠난 뒤 정조와 수빈 박 씨의 소생인 순조(재위 1800~1834)가 즉위를 하게 된다. 이 시기 왕실의 가계를 살펴보면...
김희태 기자  |  2017-08-20 11:36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7
강애리  |  2017-08-16 22:30
라인
조선왕릉 편 – 강화도령 원범이 조선의 왕이 되다. 철종과 철인왕후 김씨의 ‘예릉’
우리에게 강화도령이라는 이름으로 더 잘 알려진 철종(재위 1849~1863)과 왕비인 철인왕후 김씨(1837∼1878)가 잠들어...
김희태 기자  |  2017-08-09 02:40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6
강애리  |  2017-08-08 10:54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5
강애리  |  2017-07-27 08:21
라인
조선왕릉 편 – 중종의 계비이자 인종의 생모인 장경왕후 윤씨의 ‘희릉’
한창 방영되고 있는 ‘7일의 왕비’는 중종(재위 1506∼1544)과 단경왕후 신씨(1487∼1557)의 이야기를 다룬 ...
김희태 기자  |  2017-07-26 08:56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4
강애리  |  2017-07-20 09:36
라인
조선왕릉 편 – 문종과 현덕왕후 권씨의 현릉, 여인을 멀리했던 문종과 단종의 비극
조선시대 성군으로 손 꼽히는 세종(재위 1418~1450)과 소헌왕후 심씨(1395~1446)의 맏아들인 문종(재위 1450∼1...
김희태 기자  |  2017-07-19 19:27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3
강애리  |  2017-07-13 08:10
라인
조선왕릉 편 – 자신의 두 딸을 왕비로 만들었던 한명회... 예종의 세자빈이었던 장순왕후 한씨의 ‘공릉’과 성종의 원비인 공혜왕후 한씨의 ‘순릉’
왕조 국가에 있어 자신의 딸이 왕비가 된다는 것은 외척이 되어 권력을 손에 쥐는 것과 같다. 이런 의미에서 동서고금을 통틀어 권력을 잡...
김희태 기자  |  2017-07-10 08:46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2
강애리  |  2017-07-06 07:20
라인
조선왕릉 편 – 뜻하지 않게 왕위에 올랐던 예종과 계비 안순왕후 한씨의 ‘창릉’, 너무 이른 죽음으로 왕위 계승의 혼란이 시작되다
앞선 세조의 맏아들인 덕종(1438~1457, 의경세자)이 세상을 떠나게 되면서 의도치 않게 1457년 세조와 정희왕후 윤씨의 차남인 ...
김희태  |  2017-07-02 09:27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1
강애리  |  2017-06-29 09:40
라인
조선왕릉 편 – 세조의 맏아들로 죽어서 왕이 된 덕종과 인수대비로 잘 알려진 소혜왕후 한씨의 ‘경릉’
서오릉에 위치하고 있는 경릉은 세조의 맏아들인 덕종(1438~1457, 의경세자)의 능으로, 그는 세조가 왕으로 즉위하면서 세자로 책봉...
김희태 기자  |  2017-06-27 02:40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30
강애리  |  2017-06-22 11:03
라인
어린 조카인 단종을 죽음으로 내몰았던 세조, 그 평가가 지금도 엇갈리고 있는 ‘광릉’
조선시대의 왕 중 세조를 다룬 사극이 의외로 많다. 대중적인 인지도가 높고, 세조 보다는 오히려 수양대군이라는 이름이 더 잘 알려져 있...
김희태 기자  |  2017-06-22 08:36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29
강애리  |  2017-06-20 17:43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28
강애리  |  2017-06-20 17:39
라인
조선왕릉 편 - 사도세자의 이복형이자 정조의 법적인 아버지, 진종의 ‘영릉’
경기도 파주시 조리읍 봉일천리에 자리한 영릉은 효장세자(1719~1728, 추존 진종)의 능으로, 효장세자는 영조와 정빈 이씨와의 사이...
김희태 기자  |  2017-06-06 07:50
라인
애리의 그림일기27
강애리  |  2017-06-01 07:0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447-800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화서문로 26-2 3층  |  대표전화 : 031)373-8770  |  팩스 : 031)373-8445
등록번호 : 경기, 다01040  |  발행인 : 조백현  |  편집인 : 조백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백현 대표
Copyright © 2017 뉴스타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